세종시, 지역 맞춤형 응급의료체계 머리 맞대

- 16일 2022년 세종시 응급의료 워크숍 개최
- 응급의료 현황, 주요사업운영 현황 등 논의 가져

헤럴드 세종 승인 2022.08.16 08:44 의견 0

[헤럴드세종] 김윤영 기자=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가 관내 응급의료 관계자 간 유기적인 협력을 도모하고 지역 맞춤형 응급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16일 농협보험세종교육원에서 ‘2022년 세종특별자치시 응급의료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지역응급의료 핵심 역할을 담당하는 시 응급의료담당과 세종응급의료지원센터, 소방본부, 응급의료기관 등 응급의료 관계자들이 참석해 지역 맞춤형 응급의료체계 구축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연찬회(워크숍)는 ‘세종시 지역응급의료 현황 분석 발표’, 세종응급의료지원센터의 ‘세종시 응급의료 주요 사업 운영 현황’ 등 지역응급의료 중심 내용을 토대로 구성됐다.

또한 ‘효율적인 중증응급환자 응급의료체계 구축 방안’이란 주제로 종합토론,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현장의 소통과 협력 강화에 의견을 모았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여와 유튜브 실시간 중계를 함께 진행했다.

임성호 보건정책과장은 “세종시만의 지역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응급의료체계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중증응급환자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와 적정 치료 제공을 위해 응급의료 관계자들 간의 긴밀한 협력체계 강화로 시민이 안심하고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수립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