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당선인, 청년단체 등 직능단체와 대화

- 22일 청년단체, 23일 사회적경제·소상공인·농업인단체와 간담회
- 청년일자리·소상공인 경영회복 지원 등 논의

헤럴드 세종 승인 2022.06.23 17:34 의견 0
최민호 당선인이 청년단체 등 직능단체와 간담회 진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헤럴드세종] 김윤영 기자=최민호 세종시장 당선인이 시정 4기 가장 시급한 현안 과제인 청년일자리, 소상공인 경영회복 지원 등에 관한 정책 방향에 대해 시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당선 이후 처음으로 직능단체와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최민호 당선인은 23일 인수위 대회의실에서 사회적경제·소상공인·농업인단체와 간담회를 열고 시정 4기 정책 방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 자리에서 최민호 당선인은 인사말을 통해 “최민호 시정의 최우선 과제는 청년일자리, 상가 공실 등 경제 문제이고 여러분들은 저의 시정 파트너”라고 강조하며 “함께 뛴다는 마음으로 자주 소통하고 가까이 협력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어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각 단체들이 청년정책, 소상공인 등 정책공약의 구체적인 실현 방안에 대한 의견을 가감 없이 제시했다.

단체별 주요 건의 사항으로는 ▲청년 예비창업가에 대한 지원책 ▲신도시 수변상가 등의 업종 제한 해결 ▲상권활성화 대책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 육성방안 ▲실경작자 중심의 농민수당 지원 등이 제시됐다.

앞서 지난 22일에는 조치원문화정원에서 최민호 당선인과 지역 청년단체 간 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지역 청년들은 “청자장, 문화정원, 한림제지 등 도시재생 공공시설들이 잘 활용되지 않고 있다”며 최민호 당선인에게 이 시설들을 청년기업 인큐베이팅 공간으로 활용해줄 것을 건의하기도 했다.

최민호 당선인은 “이번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들을 시정에 적극 반영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 세종시가 행정수도를 넘어 미래전략도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성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