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전의면분회, 『동네행복지킴이 봉사』 전개

세종시지부 여성회가 주축, 어려운 가정 대상 정기적으로 봉사 활동 펼쳐...

헤럴드 세종 승인 2022.06.22 17:42 의견 0
한국자유총연맹 세종시지부 전의면분회원들이 “동네 행복지킴이 봉사활동”을 하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헤럴드세종] 김윤영 기자=한국자유총연맹 세종시지부 전의면분회(회장 이원란)는 22일(수) 오전 8시부터 오후 3시까지 “동네 행복지킴이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전의면분회는 어려운 이웃 10가정을 선정하고 전날부터 장을 보고 반찬을 만들어 오후 1시부터는 각 가정을 방문하여 어르신들에게 반찬을 전달하고 어르신들의 근황을 묻는 등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봉사에는 더운 날씨에도 전의면분회 이원란분회장, 최청숙여성회장, 홍영숙총무을 비롯하여 10명의 회원이 참여해, 이른 아침부터 최정숙여성회장 자택에 모여 무생채, 파래무침, 나박김치, 장아치, 김 등 5가지 반찬을 정성을 다해 준비했다.

​이원란 전의면분회장은 "코로나19와 무더워진 날씨에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어 조금이라도 도움을 드리기 위해 동네 행복지킴이 봉사를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동네 행복지킴이 봉사활동’은 자총 세종시지부 여성회가 주축이 되어 독거노인, 장애인가정 등 생활형편이 어려운 가정을 대상으로 반찬 및 생필품 지원, 집안청소, 말벗 및 애로사항 상담 등 봉사를 펼치는 활동으로 전의면분회는 매년 정기적인 봉사활동을 펼쳐 오고 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