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기록물관리 2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238개 공공기관 대상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가’등급 획득

헤럴드 세종 승인 2021.11.23 21:55 의견 0


[헤럴드세종] 김윤영 기자=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박무익, 이하 행복청)은 국가기록원에서 주관한 ‘2021년 기록관리 기관평가’ 결과,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최고등급인 ‘가’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기록관리 평가는 기관의 기록관리 업무현황을 파악하고 기록관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중앙행정기관을 포함한 지방행정기관, 국공립대학 등 238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매년 실시한다.

공공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실시하는 기록물 관리 평가의 주요 항목은 기록관리 기본계획, 기록물의 교육․이관․재분류 등 이다.

행복청은 2021년 기록관리 평가항목의 모든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특히 세종시로 업무 이관할 때 원활한 기록물관리를 위한 협업체계 구축 등은 모범사례가 될 수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박상옥 운영지원과장은 “앞으로도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과정의 기록물을 더욱 체계적이고 안전하게 관리하여 중요한 기록유산으로 남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