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중, 실천하는 인성교육의 결실 맺다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학교 단체상 수상

헤럴드 세종 승인 2021.11.23 21:52 의견 0

금호중학교에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 학교 단체상 수상 관련 현수막이 걸려있다.


[헤럴드세종] 김민희 기자=세종시 금호중학교(교장 이형순, 이하 금호중)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교육부가 공동 주관하는 ‘2021년 제6회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에서 학교 단체상을 수상했다.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은 2016년부터 매년 진행되어 올해 6회째를 맞이했으며, 인성 함양을 위해 전국 초·중·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감사하는 마음을 편지로 쓰게 하는 행사이다.

금호중은 인성교육의 일환으로 ‘나눔과 소통으로 상생하는 공동체 형성하기’라는 교육목표를 세우고, 도덕 수업시간에 주제별 ‘실천하는 인성교실’을 운영해 실생활에 적용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이러한 활동으로 1, 2학년 330여명의 학생들이 진심을 담아 감사편지 쓰기를 했으며, 이를 모아 ‘전국 감사편지 공모전’에 응모한 결과, 전국 30개교가 학교 단체상을 수상하며 세종에서는 유일하게 금호중이 선정되어 장학금 100만원을 받게 됐다.

공모전에 참여한 이은찬 학생은 “수업시간에 배운 내용을 편지쓰기로 실천한 것이 학교 단체상 수상의 결과로 나타난 것이 기쁘고 신기하다”며, “요즘 널리 쓰는 SNS상으로는 감사한 마음을 자세하고 진지하게 표현하기 어려운 한계가 있었는데, 편지쓰기를 통해 상대방에게 표현하는 방법을 알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형순 교장은 “교육과정과 수업 설계를 통해 지속적이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학생들의 삶 속에 실천하는 인성이 자연스럽게 내면화되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중은 23일 열리는 온라인 시상식에 지도교사와 학생들이 함께 줌을 통해 참석할 예정이다.

금호중 학생들이 인성교육 관련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