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안전체험교육원, 시범운영 실시

최적화된 체험프로그램 개발, 내년 정상 운영 기반 마련

헤럴드 세종 승인 2021.11.23 21:46 의견 0
세종시 유치원 원아가 완강기 체험을 위해 안전장비를 착용하고 있다.


[헤럴드세종] 김민희기자=세종시교육청안전체험교육원(원장 강승연, 이하 안전체험교육원)은 11월 22일부터 학생, 교직원, 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안전체험교육원의 시범운영에 들어갔다.

내년 3월 본격적인 운영을 위해 시설에 대한 종합적인 안전점검 및 안전교육 콘텐츠를 보완하고, 학교급별·체험프로그램별 운영 소요 시간, 체험 인원 산출과 최적화된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하기 위해서다.

안전체험교육원은 유치원 5개원, 초등학교 10개교, 중학교 2개교 등 총 17개교 400여 명의 학생과 유·초·중등학교 교장(원장), 녹색어머니회 및 학교운영위원회 연합회 회원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안전체험 교육을 실시한다.

해당 유치원 및 학교와 협의하여 교육 기간을 정하고 오전 또는 오후 1시간에서 1시간 30분 동안 체험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학교급별 특성을 고려해 어린이종합안전, 지진 안전, 위기탈출, 자동차 안전, 화재/소화기 안전 등 4개~5개의 체험관에서 교육이 진행된다.

시범운영에 참여한 한 학생은 “학교에서 선생님의 설명으로만 이해한 내용을 이곳에 와서 직접 체험해 보니 신기하고 재미있었다”며, “실제 상황이 발생하면 배운 것을 활용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었고, 또 오고 싶다”며 체험교육에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강승연 원장은 “안전체험교육원을 통해 앞으로 학생, 교직원, 학부모들이 다양한 상황에서 안전 대처 능력이 강화되길 바란다”면서, “이번 시범운영을 발판 삼아 내년 3월에 안전체험 교육이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9월 개원한 안전체험교육원은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진, 교통, 화재 등 12개의 체험관 시설을 갖추고 학생, 교사, 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안전체험 교육을 제공하는 기관으로, 그동안 시설 점검, 개원식, 시운전 등 시범운영을 위한 준비과정을 거쳤다.

안전체험교육원 내부 모습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