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국민행복IT경진대회 2명 수상 영예

- 세종시민 9명 본선 진출…김종훈 씨 금상, 전계동 씨 은상 차지
- 2021년 금상 수상자 첫 배출 눈길…시민정보화교육 성과‘톡톡’

헤럴드 세종 승인 2021.09.15 08:18 의견 0

[헤럴드세종] 김민희 기자=세종시민 김종훈(72)씨와 전계동(75)씨가 정보화에 취약한 계층을 대상으로 열린 ‘2021년 국민행복 IT경진대회’에서 각각 금상과 은상을 수상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국민행복 IT 경진대회는 장애인·고령층·디지털챌린지 등 정보취약계층의 정보활용 능력을 향상시키고 정보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대회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17개 시도가 주관한다.

이번 경진대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온라인 감독 시스템을 활용한 비대면 시험으로 진행했으며, 본선대회는 전국 459명이 각 부문별로 대회에 참가했다.

세종시에서는 지역 예선을 거친 9명이 본선대회에 출전해, 김씨와 전씨가 고령층 부문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금상과 은상을 차지했고, 부상으로 각각 상금 50만 원과 30만 원을 받았다.

이들은 모두 세종시 시민정보화교육에서 교육을 수강한 시민으로, 이번 수상으로 세종시는 2019년 동상, 2020년 은상 수상에 이어 최초로 금상 수상자를 배출했다.

김성기 시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19로 정보화교육이 어려운 상황인데도 교육생들이 꾸준히 교육에 참여하고 열심히 준비해 좋은 성과를 거뒀다”라며 “디지털 일상이 가속화되고 있는 시기에 세종시민이 정보격차를 느끼지 않도록 정보화 역량 교육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