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충남대병원, 세종 구도심 지역 자활근로자 건강증진 도모

세종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 세종시 건강안전망 구축 기여

헤럴드 세종 승인 2021.07.23 09:37 의견 0

[헤럴드세종] 김민희 기자=세종충남대학교병원(원장 나용길)과 세종지역자활센터(센터장 윤성웅)가 자활근로자의 건강증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세종충남대병원과 세종지역자활센터는 7월 22일(목) 병원 4층 대회의실에서 세종 구도심 지역 자활근로자의 건강검진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인 자활근로자의 건강증진을 위한 건강검진 지원사업에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특히 자활근로자들이 건강 때문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세종시 구도심 지역의 건강안전망 구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나용길 원장은 “공공보건의료 책임기관으로써 자활근로자들이 지역사회에서 건강하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병원 차원에서 지원 가능한 부분은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성웅 센터장은 “자활근로자들의 대학병원 이용은 현실적으로 어려운 측면이 있지만 이번 협약을 계기로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