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촌동 지역자율방재단 안전세종 만들기 앞장

22일 간담회…새 임원진 선출·폭염대비 예찰활동 등 시작

헤럴드 세종 승인 2021.07.23 09:32 의견 0


[헤럴드세종] 김윤영 기자=세종시 종촌동(동장 박미애)이 지난 22일 종촌동 복컴 문화5실에서 종촌동 지역자율방재단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열고, 방재단 활동을 재정비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홍두표 단장 등 종촌동 지역자율방재단의 새로운 임원진으로 선출하고, 폭염 대비 예찰 활동 등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기로 했다.

종촌동 지역자율방재단은 각종 재난에 대비해 위험지역 및 시설물 예찰활동 등에 참여하고, 재난 발생 시 행정기관과 협력해 대응, 복구 활동을 하는 등 지역의 안전을 지키는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박미애 종촌동장은 “각종 자연 재난 현장에서 봉사해 주시는 자율방재단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데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 세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